• 최종편집 2020-09-15(목)

예산군 자매도시 서울 서초구·인천 연수구, 군에 호우피해 구호물품 지원

- 생수, 컵라면, 김치, 쌀 등 전달해 이재민 위해 활용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26 12: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남 예산군은 자매도시인 서울특별시 서초구(구청장 조은희)와 인천광역시 연수구(구청장 고남석)가 8월 초부터 이어진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예산군을 위해 구호물품을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보도자료02_예산군 자매도시 서울 서초구에 서 예산군에 구호물품을 전달한 모습.JPG

 

 예산군은 8월 3일부터 4일 간 예산읍과 대술면에 각 266mm, 246mm의 많은 비가 내리면서 1183건의 재산피해와 143세대 261명의 이재민이 발생하는 등 역대 최장기간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었다.


 이에 예산군 자매도시인 서울 서초구는 생수 600개, 컵라면 600개, 김치 5kg 10박스를, 인천 연수구는 쌀 10kg 150포를 각각 예산군에 전달해 이재민을 위해 유용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서초구와 연수구는 각각 2004년과 2005년부터 예산군과 자매도시 협약을 체결해 문화·예술·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간 우호 협력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오고 있다.


보도자료02_예산군 자매도시 인천 연수구에 서 자매도시인 예산군을 방문한 모습.JPG
서울 서초구, 인천 연수구에서 자매도시 예산군을 방문한 모습

 

 황선봉 예산군수는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주신 자매도시 서초구 및 연수구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자매도시 간의 우호·협력 관계가 더욱 활발히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예산군 자매도시 서울 서초구·인천 연수구, 군에 호우피해 구호물품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