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2(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9.23 11: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홍성군은 이응노생가기념관(이하 이응노의집)와 ‘홍천마을’(이응노마을)의 협력 프로젝트 <익명의 개척사> 전시를 오는 11월 27일까지 ‘별의별 갤러리’에서 개최한다.


 군은 이번 전시회의 ‘익명’은 누구에게나 열린 기회를, ‘개척사’는 이응노 화백이 1926년 전라북도 전주로 내려가 ‘‘개척사’(開拓社)란 간판점을 차려 운영했던 사실을 의미하며, 새로운 익명이 이곳(홍성)에서 개척해 나갈 수 있는 발판이 되고자 <익명의 개척사> 라는 이름의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작가들의 릴레이 개인전(최윤희, 함다은, 김나영, 모은미)으로 형태로 최초의 개척자, 청년의 개척자, 매체의 개척자를 주제로 진행되며 오는 11월 6일부터는 마을축제와 연계한 ‘결과보고 전시’가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전시회가 개최되는 ‘별의별 갤러리’는 이응노의 집과 이 화백의 고향 홍천마을(이응노마을) 주민들과 결성한 마을 거버넌스를 바탕으로 지역 내 유휴공간인 마을회관을 지역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전시 공간으로 재탄생시킨 곳이다.

 

23일 (홍성 이응노의 집, 익명의 개 척사 전시회 개최_전시회 전경) (1).jpg
▲23일 (홍성 이응노의 집, 익명의 개 척사 전시회 개최_전시회 전경)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홍성 이응노의집, 전시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